' 용서하되, 잊지 말자 '



이스라엘 홀로코스트 박물관 '야드바셈(기억하라)'에 써있는 문구입니다.

참혹한 역사가 다시는 반복되지 않도록 하기 위해, 그들은 기억하고 또 기억합니다.


현대판 홀로코스트인 북한 정치범 수용소에서 일어나고 있는 모든 일들도 전 세계에 알려지고 기억되어야 합니다.




[ 북한 홀로코스트 사진전 ]


북한홀로코스트박물관을 설립하기에 앞서,

참혹한 북한 실태에 대해 시민들의 인식을 일깨우기 위한 '북한 홀로코스트 사진전'이 전국에 걸쳐 진행중입니다.


1차: 2021년 4월 13일 ~ 24일 (서울 종로)

2차: 2021년 6월 21일 ~ 26일 (서울 종로)

3차: 2022년 1월 27일 ~ 상시 (VR 전시)


인간의 최소한 누려야 할 자유와 인권을 배제당한 북 주민들의 유대인 홀로코스트 보다 더 한 수용소의 삶을 영상과 그림으로 이야기 합니다.

1,2차를 서울 종로에서 진행했으며, 3차 전시는 VR로 상시 관람 가능합니다. 추후 전국에 걸쳐 전시회를 개최할 예정입니다.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립니다.


* 코로나19 방역 지침으로 인해 제한 인원이 초과될 시 대기 시간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 강연 이벤트는 제한 인원 준수를 위해 온라인으로도 진행됩니다.

* 전시 문의 : 페이스북 페이지 '북한 홀로코스트 박물관'


신한 100-035-463710
북한홀로코스트박물관

[ 2차 전시회 ]

[ 3차 VR 전시 ]

[THE WORD NEWS] 제3차 북한홀로코스트 온라인 사진전 열려

관리자
2022-02-24
조회수 72

북한홀로코스트박물관, KAM선교회 공동주최
가상현실로 전시관 구현... 북한의 인권 참상 알려


북한 인권의 참상을 알려주는 북한홀로코스트 사진전이 온라인으로 열린다.


27일 서초동에 위치한 물맷돌캠퍼스에서 열린 개막식에는 사진전을 주최한 북한홀로코스트박물관 설은수 대표, 지현아 작가와 KAM선교회 차형규 목사, 그리고 가온마루 정진화 대표, 아침교회 안석문 목사, 생명수교회 강성민 목사, 전국입양가족연대 오창화 회장 등이 참석했다. 


작년 4월 처음으로 개최된 북한홀로코스트 사진전은 인간이 누려야 할 최소한의 자유와 인권마저 박탈당한 북한 주민들이 유대인 홀로코스트보다 더한 북한 수용소에서 어떤 참상을 겪으며 살아가고 있는지 사진과 그림으로 진술하고 있다.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이번 3차부터는 현실 공간을 가상현실로 옮긴 온라인 사진전으로 진행된다.

 

온라인사진전은 매터포트의 3D 카메라 기술을 이용하여 제작되었으며, 관람객이 실제 공간에 들어와 있는 느낌으로 구현된 가상공간에서 사진전을 감상할 수 있다.

 

(더워드뉴스(THE WORD NEWS) = 이진수 기자)

https://www.thewordnews.co.kr/news/article.html?no=30307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