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루살렘에 위치한 울판 엣지온 정착촌은 1949년에 설립되었으며, 전 세계에서 알리야한 젊은 청년 유대인들의 히브리어 집중 교육 및 이스라엘 정착을 위한 다양한 행사와 교육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예루살렘 울판 엣지온은 이스라엘 전역의 히브리어 집중 언어 프로그램이 있는 최초의 정착촌이며, 이스라엘에서 처음 설립된 히브리어 프로그램입니다. 1949년부터, 울판 엣지온의 주요 목표는 대학 교육을 받은 젊은 이민자들이 충분한 히브리어 언어 능력을 개발하여 이스라엘 사회에서 독립적으로 생활하고, 자신감 있게 다음 단계로 나갈 수 있도록 도와주는 데 있습니다. 울판 엣지온은 이스라엘의 히브리어 학습과 전반적인 언어 몰입 교육의 이상적인 모델이 되었습니다. 매년 다양한 국적과 배경을 가진 22-35세의 500명이 넘는 남녀 청년 유대인이 예루살렘 울판 엣지온에 거주하고 있습니다. 


예루살렘 울판 엣지온은 히브리어를 이스라엘 사회에 성공적으로 적응하기 위한 “핵심 열쇠”로 간주합니다. 이를 위해서 매년 두 번의 세션을 통하여 높은 수준의 히브리어 교육을 제공하며, 각 세션은 5개월 동안 운영됩니다. 울판은 일요일부터 목요일까지 5시간동안 히브리어 교육을 제공합니다. 각 세션 동안 참가자는 다음 프로그램에 참여합니다.

  • 히브리어 언어 교육: 참가자들은 5개월 동안, 주 5일, 5시간의 히브리어 수업에 참석합니다. 


  • 미래를 위한 준비: 정착부, 교육부와 이스라엘 국방부에서 온 대표들은 참가자들이 정착촌 이후의 삶을 준비하도록 돕습니다. 


  • 정서적 지원: 새 이민자들은 이스라엘에서의 새로운 생활에 적응하기 위해 직면하는 어려움에 대하여 전담 상담사로부터 개인적인 도움과 지도를 받습니다. 


  • 문화 행사: 새 이민자들은 정기적인 사회 및 문화 행사와 여행 이벤트에 참석할 수 있습니다. 여행을 통해 새 이민자들은 이스라엘과 친숙해지고 연결되며 함께 참가한 동료 참가자와의 의미있는 우정을 쌓을 수 있습니다. 


울판 엣지온의 참가자는 116개의 숙소에 거주하게 되며, 강의실, TV 라운지, 세탁실, 회당, 무선 인터넷, 도서관, 체육관과 컴퓨터실을 사용합니다. 각 숙소는 1개 또는 2개의 방 (2명이 한 방을 공유함), 간이 주방 및 욕실이 있으며, 기본 가구, 중앙난방, 온수 및 각종 시설이 제공됩니다. 


이 정착의 과정이 끝나면 이들은 전문 직업을 찾거나 학업 활동을 이어나갑니다.

원뉴맨 패밀리는 이스라엘을 돕기 위하여 알리야 뿐만 아니라 정착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생각 되어, 이스라엘 25개의 정착촌 중에 가장 어린 청년들이 모여있는 울판 엣지온 정착촌을 입양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이스라엘의 미래가 될 다음 세대 이민자들을 위하여 투자하고 이스라엘 땅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함께 기도하겠습니다. 



예루살렘 울판 엣지온을 함께 후원하고 동역하실 분들은 아래의 계좌를 통하여 후원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후원계좌

신한 100-032-558950 원뉴맨 패밀리 

Paypal, Zelle, Venmo: Onenewmanusa@gmail.com

가자지구 인근 정착센터 아이들을 위한 울판엣지온 청년들의 선물

관리자
2023-10-09
조회수 62


10월 8일 예루살렘의 울판엣지온 정착센터에서는 오후 내내 하마스 테러단체에 피해를 입은 가자 지구 정착 센터 어린 유대인 아이들을 위해 약 220개의 편지와 선물을 준비했습니다. 오전 11시, 울판 엣지온 담당자 지부께서는 울판 엣지온의 청년에게 전쟁의 피해를 입은 어린 아이들을 위한 선물 준비를 도와달라고 방송하셨습니다. 몇몇 청년들은 점심도 거른 채, 아이들에게 편지를 쓰며 선물을 준비하는 데 매진하였습니다.




저희가 전달 할 선물의 개수는 약 220개였고, 150여개를 준비하는 도중에 간식이 동이 났습니다. 담당자 지부께서는 간식이 떨어졌으니, 내일 이 시간에 다시 모여서 선물을 준비해달라고 요청하셨습니다. 그러자, 울판엣지온의 청년들은 각자의 방으로 돌아가 자신이 가지고 있는 간식을 가지고 내려왔습니다. 전쟁이 언제 끝날지 모르는 상황에서, 비상식량으로 생각하여 자신의 것을 나누지 않을 수도  아낌없이 내어주는 청년들이 많았습니다.



청년들이 시장에서 사 온 젤리부터 빵까지 다양한 간식이 생겼고, 그 간식을 저희는 다시 소포장해서 선물꾸러미를 만들었습니다. 청년들의 나눔 덕분에 약 220개의 선물을 다 준비할 수 있었습니다. 앞으로, 울판엣지온에서는 계속해서 전쟁의 피해를 입은 정착 센터에 보낼 위로의 선물을 준비할 예정입니다.



우리 한국 교회에서도 울판엣지온과 마음을 함께해 이 선물 바구니를 채워주시길 요청합니다. 작은 손길을 모았을 때, 그 손길은 큰 힘이 된다고 생각합니다. 여러분의 사랑을 이곳에 전해주십시오. 이스라엘의 유대인 아이들을 위로해 주십시오. 전쟁의 공포 속에 있는 아이들에게 “너희가 자랑스럽단다. 끝까지 힘내자. 우리가 함께할게“라고 말해주십시오.  


이스라엘 전쟁 피해 기금으로 모인 후원금은 이스라엘 쥬이시에이전시로 직접 연결됩니다.


*입금시 입금자명을 "선물ㅇㅇㅇ(성함)" 으로 입금 부탁드립니다.* 


[국내 후원 정보]

신한 100-036-324010 (예금주 : 재단법인 원뉴맨패밀리)


외환 계좌 (달러 입금시)

신한 180-012-833430 (예금주 : 재단법인 원뉴맨패밀리)


[해외에서 입금시]

해외에서 입금하실 분들은 Paypal / Zelle / Venmo 어플을 통해 다음 이메일로 송금하실 수 있습니다.

Onenewmanusa@gmail.com

0 0